TOP

언론보도

본문 바로가기
법률상담. 02-584-1717



언론보도

[팸타임즈 2018.04.16] 홍순기 상속전문변호사 “상속재산분할 후 알게 된 증여…대응방법은?”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최고관리자 댓글 0건 조회 162회 작성일 18-05-28 08:45

본문

팸타임즈 [04월 16일] 

홍순기 상속전문변호사 “상속재산분할 후 알게 된 증여…대응방법은?”


20180416093330298.jpg

 

‘상속’이라는 단어는 사람들이 꽤 민감하게 받아들인다. 공평하고 정당한 방법으로 상속이 이루어진다면 아무런 문제 없이

가족들과 화기애애한 관계를 이어갈 수 있을 것이다. 그러나 상속분을 가지고 분쟁이 생긴다면 상속재산분할, 상속회복청구,

유류분반환청구 등 법의 힘을 빌리는 경우가 대다수다.

 

상속전문변호사 홍순기 변호사(법무법인 한중)는 이 상황에 대해 “피상속인의 자녀의 경우 공동상속인으로 모두 평등하게

재산을 상속받아야 마땅하다.”며 “위 예시 같은 경우 상속재산을 분할하는 과정에서 A의 기망행위가 있었기 때문에 민법

제110조 제1항에 근거해 취소가 가능하다.”고 설명했다

 

 ▶기사 원문 보기◀

941108801eda8d264b9acd75592618b5_1524623606_1465.png

 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
법무법인 한중 홍순기 대표변호사 | 광고책임변호사 : 홍순기 변호사
주소 : 서울시 서초구 반포대로 30길 81 웅진타워 15층 법무법인 한중
대표전화 : 02-584-1717 | 팩스 : 02-581-1804|이메일 : law-hong@hanmail.net

Copyright ⓒ 법무법인 한중 홍순기 대표변호사 All rights reserved.